메뉴 검색창 열기

미국 '틱톡' 스타 수입 1위 209억…대기업 CEO 능가

URL복사

18세 디아멜리오…엑손모빌·스타벅스·맥도날드 대표 보수 추월

 

1분 내외의 짧은 동영상 공유 SNS 플랫폼인 '틱톡'의 스타들이 미국 대기업 최고경영자(CEO) 부럽지 않은 이익을 거두고 있어 눈길을 끈다.

 

13일(현지시간) 미 월스트리트저널(WSJ) 보도에 따르면 팔로워 1억3천300만명을 거느린 18세 여성 찰리 디아멜리오가 지난해 1천750만달러(약 209억원)를 벌어 가장 많은 수익을 올린 틱톡 인플루언서가 됐다.

 

2019년부터 틱톡에 춤추는 동영상을 올리기 시작한 그는 자체 의류 브랜드 사업과 타사 제품 홍보로 막대한 돈을 벌었다. 플랫폼·콘텐츠·OTT 실시간 정보 모두보기

 

디아멜리오가 지난해 벌어들인 돈은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500 지수 소속 기업 CEO의 2020년 보수총액 중간값인 1천340만달러(약 160억원)보다 많았다.

 

CEO 보수총액에는 연봉과 보너스, 퇴직금뿐 아니라 주식과 스톡옵션 등도 포함됐다.

 

2020년 기준 엑손 모빌 CEO 대런 우즈(1천560만달러), 스타벅스의 케빈 존슨(1천470만달러), 델타항공의 에드 베스천(1천310만달러), 맥도날드의 크리스 켐친스키(1천80만달러) 등의 벌이가 디아멜리오에 미치지 못했다.

 

지난해 틱톡 인플루언서 수익 2위는 찰리 디아멜리오의 언니인 딕시 디아멜리오(21)였다. 포브스에 따르면 그의 작년 수익은 1천만달러(약 119억원)였다.

 

지난해 틱톡 고수익 상위 7명이 벌어들인 돈은 5천550만달러(약 662억원)로 전년보다 200%나 급증했다.

 

세계 주요 브랜드들은 틱톡 인플루언서들이 거느린 수백만명의 팔로워를 거부하지 못하고 있다.

 

소셜미디어 데이터 회사 '캡티브8'의 CEO인 크리슈나 수브러머니엄은 "팔로워들은 인플루언서에게 자신의 감정을 투여하기에 이들이 사라고 하는 것들을 구매하는 경향이 더 크다"고 말했다.

 

 

[ SNS일보 김형민 기자 ]

연합프로모션 [모이자고] 플랫폼 게시판

서울에도 대장간이 있다…미래유산 4곳의 생생한 기록
서울역사박물관은 서울미래유산으로 지정된 대장간 4곳을 심층 조사해 기록한 보고서 '서울의 대장간'을 발간했다고 12일 밝혔다. 서울의 대장간을 다룬 첫 심층 보고서로 불광대장간, 동명대장간, 형제대장간, 동광대장간의 역사와 현황, 창업자 등 인터뷰 내용이 자세하게 담겼다. 강동구 천호동에 있는 동명대장간은 강남 4구에 남아있는 유일한 대장간이다. 1940년대 초반 강원도 철원에서 1대 강태봉(1927∼2002) 씨가 상경해 지금의 장소에서 창업한 뒤 현재까지 3대째 운영하고 있다. 이 대장간 맞은편은 천호4촉진구역 도시환경정비사업으로 재개발이 진행 중이다. 박물관·전시관 실시간 정보 모두보기 은평구 대조동에 있는 불광대장간은 강원도 철원에서 상경한 박경원(84) 씨가 을지로7가 대장간에서 일하며 기술을 익혀 1960년대 중반 불광초등학교 개천가에서 손수레를 이용한 이동식 대장간을 연 데서 시작했다. 1973년 불광동 서부시외버스터미널 앞에 개업했다가 개발로 인해 1978년 지금의 자리로 옮겨 2대째 운영하고 있다. 은평구 수색역 앞 대로변에 있는 형제대장간은 서울 모래내(남가좌동) 출신 형제(류상준·상남 씨)가 대장간을 이끌고 있다. 이들은 가족이 아닌 제자
'한진가 3세' 조현민, 1년만에 ㈜한진 사장 승진…한진그룹 인사
한진그룹 총수 일가 3세인 조현민 ㈜한진 부사장이 1년만에 사장으로 승진했다. 12일 한진그룹에 따르면 조 사장 승진을 포함해 지주회사와 그룹 계열사에 대한 2022년 정기 임원 인사를 단행했다. 조 사장은 2020년 9월 한진 마케팅 총괄 임원으로 선임된 뒤 2021년 1월 부사장으로 승진했고, 1년만에 사장으로 고속 승진했다. 조 사장은 2018년 이른바 '물컵 갑질' 사태로 한진그룹 내 모든 직책에서 물러났다가 2019년 6월 지주사 한진칼 전무로 복귀했다. 조 사장은 대한항공이 아시아나항공 인수 과정에서 총수 일가가 항공 관련 계열사 경영에 참여하지 않기로 산업은행과 협의함에 따라 2020년 12월 한진칼 전무에서도 물러났다. 조원태 한진그룹 회장과 경영권 다툼을 벌인 조현아 대한항공 전 부사장은 한진그룹 경영에 참여하고 있지 않지만, 조 사장은 종합물류기업인 ㈜한진으로 자리를 옮겨 경영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선거·단체·인물[리더&피플]플랫폼 바로가기 조 사장은 이전처럼 ㈜한진의 미래성장전략과 마케팅 총괄을 맡는다. 한진그룹은 조 사장이 ㈜한진의 미래성장동력을 발굴하고 지속가능한 성장기반을 만들어가고 있다고 설명했다. 특히 조 사장이 물류사업

돼지심장 이식환자 알고보니 흉악범…'생존 기회 옳은가' 논란
미국에서 유전자 조작 돼지의 심장을 사상 처음 이식받은 환자가 34년 전 흉악 범죄를 저질렀다는 사실이 뒤늦게 드러나 논란이다. 피해자는 그의 범죄로 장애인이 됐고, 15년 전 숨진 사실까지 알려지면서 흉악범에게 의료 기술로 삶의 기회를 주는 게 옳으냐는 비난 여론이 많아졌다. 병원·한의원 실시간 정보 모두보기 13일(현지시간) 미국 워싱턴포스트(WP)와 뉴욕타임스(NYT) 보도에 따르면 메릴랜드대 의대에서 돼지 심장을 이식받은 데이비드 베넷(57)이 34년 전 22살인 에드워드 슈메이커를 흉기로 9차례나 찔러 유죄 판결을 받았다. 피해자 슈메이커는 19년간 휠체어 생활을 하다 2007년 숨졌다고 이 매체들은 전했다. 슈메이커의 누나는 "돼지심장 이식 소식을 보고 획기적인 과학성과라고 생각하다가 환자 이름을 보고 소스라치게 놀랐다"며 "사람들이 그를 영웅으로 부르는 게 가슴 아프다. 우리 가족에게 그는 결코 영웅이 아니다"라고 비판했다. 이어 "우리 가족은 수년간 (그의 범죄의) 참상과 트라우마로 시달려야 했다"며 "그는 새 심장으로 새 삶의 기회를 얻었지만 내 동생은 그로부터 사형선고를 받았다. 그 심장은 자격 있는 사람에게 갔어야 한다"고 주장했다. 돼지

内·外国人の「印象的なK-映像コンテンツはドラマ…人気の秘訣はストーリー」
韓国の歌謡曲·映画·ドラマなど「Kカルチャー」が世界の注目を集めている状況で最も印象的な韓国映像コンテンツはドラマであり、コンテンツ人気の秘訣はストーリーがしっかりしているという調査結果が出た。 韓国イメージコミュニケーション研究院(CICI)が12日に公開した「韓国映像コンテンツの現状」に関するアンケート調査の結果によると、外国人と韓国人ともに昨年最も印象深かったコンテンツ1位に「ドラマ」を選んだ。 回答率は外国人92%(以下複数回答)、韓国人76%だった。 研究院はオンライン動画サービス(OTT)で登場したドラマ「イカゲーム」「地獄が呼んでいる」などが国内外で旋風的な人気を博したことがこうした結果につながったと分析した。 外国人はドラマに続き、映画(47%)、ユーチューブ動画(36%)の順だった。 一方、韓国人はユーチューブの動画(59%)を映画(42%)より印象的な動画コンテンツで見る傾向があった。 韓国映像コンテンツ人気の秘訣については、外国人と韓国人共に「しっかりしたあらすじ」(82%·90%)、「登場人物の魅力」(53%·64%)を1位と2位に選んだ。 続いて外国人は「韓国文化に対する好奇心」(52%)、韓国人は「華麗な映像美」(26%)と答えた。 利用するOTTは「ネットフリックス」が1位だった。 外国人は73%、韓国人は66%がネットフリックスを視聴していることが分